안녕하세요~~

시어머니께서 블루 베리를 사주셨어요~~^^

요즘 블루베리 철인가봐요~~

엄청 많이 사주셨어요~~

지금 양의 10배를 주셨답니다~~

며느리가 잘하지도 못하는데..항상 잘해주시는 울 시엄니 감사합니다^^

  1. 주연 2020.07.02 22:00

    시어머니의 사랑이 극진하신 걸 보면 평소에 어떤 며느리이실지 충분히 짐작이 갑니다^^

    • 하루의 미소 2020.07.02 22:17 신고

      평소에 못합니다~~그냥 이뻐해주시네요~~어머니께서 해주신 만큼은 따라 가기 힘듭니다^^ㅎㅎ

  2. 매죵! 2020.07.02 22:02 신고

    시어머니의 사랑이 담긴 블루베리여서 더 맛있었을 것 같아요^^
    블루베리 정말 맛있겠네요 과일러버라 ㅎㅎ

    • 하루의 미소 2020.07.02 22:18 신고

      정말 맛있어요~~ 가족끼리 안싸워도 된답니다~~넉넉히 있어서 감사합니다^^ㅎㅎ

  3. 함박이천사^^ 2020.07.02 22:09 신고

    몸에 좋은 블루베리에 사랑까지 듬뿍 담아주셨네요~^^

    • 하루의 미소 2020.07.02 22:19 신고

      블루베리가 정말 좋은 열매 더라구요~~
      감사함으로 잘 먹겠다고 전화 한통만 하니 죄송할뿐이져~~^^

  4. 꿀~~단지 2020.07.02 22:23 신고

    어머~~~
    시어머니의 사랑을 듬뿍 받고 계시네요~~ㅎㅎ

  5. 플.라.워 2020.07.02 22:24 신고

    블루베리 스무디 만들어 드셔요~~여름에 시원하게 드시면 너무 좋죠~
    시어머니께서 사랑이 많으시네요~ㅎ

  6. 새싹아범 2020.07.02 22:35 신고

    저희 딸도 블루베리 너무 좋아하는데
    사진속에있는 블루베리 너무 먹음직스럽습니다 :)

  7. 풍금소리' 2020.07.30 23:00 신고

    시어머니의 넘치는 사랑이 느껴지네요~
    사랑이 가득 담긴 블루베리 생과로 건강한 여름 잘 나세요^^

  8. mm0mm 2020.07.30 23:41 신고

    오 블루베리가 정말 싱싱하고 맛있어보이네요~ㅎ 시어머니의 사랑이 가득 담겨서 더 맛있겠어요~^^

  9. 애벌레의 꿈 2020.07.31 21:07 신고

    시어머니의 사랑을 듬뿍 받으셨네요~~

미운 우리 새끼 프로에서 홍선영씨가 한라봉을 먹는거에요..

그래서 저도 모르게 나도 먹고 싶다~~~ 했져~~

그날 시어머니집에서 그 프로를 보고 있었거든요..

어머님이 사줄까 하시길래 밤늦어서 안된다고 해서 그냥 넘어 갔져

근데 내일 집에서 쉬고 있는데 어머님이 밖으로 나오라 하시길래 나갔더니~~

한라봉을 주시는거에요..

완전 감동 받았어요~~

'아리야~먹자~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의정부 황제 해물선~~  (11) 2019.09.19
의정부 신곡동 물 닭갈비~~~  (10) 2019.06.01
시어머니의 사랑?^^  (12) 2019.04.27
남편이 아들에게 해준 떡볶이~~  (9) 2019.03.18
생일때 시어머니께서 사주신 회~~  (18) 2019.02.27
포천 고모리의 천년찻집  (9) 2019.01.30
  1. 라피스 2019.04.27 23:06

    ^^사랑의 한라봉이네요^^ 어머님께 하트뿅뿅 드리세요^^

  2. 맘둥이 2019.04.27 23:45

    평상시 이쁜 짓을 많이 하셨군요~시어머니와 이처럼 다정히 지내시니 참 보기 좋네요~^^

    • 하루의 미소 2019.05.03 22:01 신고

      어머니께 잘해야 하는데 많이 그리 못하고 있답니다..노력을 하고 있는데..마음같이 잘 안될때가 많네요...

  3. 라울~ 2019.04.28 00:01

    시어머니께서 너무 좋으시네요~~~
    한라봉에 꿀이 흘렀을거 같네요^^

  4. 유리하나 2019.04.28 00:05

    셤니 사랑을 듬뿍받으시네여~~~^^
    부러워여~~~

    • 하루의 미소 2019.05.03 22:04 신고

      부러우면 지는건데~~ㅎㅎ 시어머니 사랑을 많이 받고 있는데..많이 못 해드려서 죄송 할뿐입니다~~^^

  5. luree 2019.04.28 08:43 신고

    정말 아무렇지 않게 툭 던진 한 마디를 기억해두었다가 해주신 시어머니 감동의 최고봉이시네요^^

    • 하루의 미소 2019.05.03 22:05 신고

      어머니께서 제가 먹고 싶다는걸 꼭 해주지 주셔서 그래서 쉽게 뭐가 먹고 싶다는 말을 못해요..그 다음날이면 사주시거나 아님 해주시거든요...그래서 먹고 싶은거 있어도 어머니 앞에서는 말을 못해요~~

  6. 냐옹이 2019.07.04 23:30

    어머니의 사랑이 이런것일까요~~? 시어머니의 따뜻한 사랑이 느껴지네요^^

  7. mm0mm 2020.07.31 23:52 신고

    와~~ㅎ 엄청 사랑 많이 받는 며느리네요~^^ 며느리가 먹고 싶다는건 다 사주는 시어머니이신가봐요~~^^

+ Recent posts